News & Blog

제목 미국 시장 본격 진출하는 티비엠 구강창상피복제
전남대학교에 설립된 생체의료시험연구센터(센터장 박상원)의 시험평가 지원을 받은 티비엠의 창상피복제가 미국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아 수출 활성화가 기대된다.

티비엠(대표 정재웅)이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한 TBM 구강창상피복재(Oral wound dressing)는 임플란트, 치주수술, 발치 후 환부 보호를 위해 사용하는 병원용 Ora-Aid(비유지놀계 치주창상 피복재)와 일반인이 구내염, 교정장치 등으로 구강 내 상처가 생겼을 때 사용하는 Curatick(점착성투명창상피복재) 2가지 제품이 있다.





티비엠 측은 “일반인용(OTC) 제품인 Curatick이 FDA 승인을 받아 미국 Prestige Consumer HEALTHCARE사의 Oral Care 전문 브랜드 Dentek 제품(현지 제품명: Canker Relief)으로 60만 달러를 수주했다”며 “수출된 제품은 드럭 스토어인 Walgreens, CVS, Walmart에서 미국에서만 연간 40만 박스 판매가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티비엠은 연구개발 중심기업으로 창업한 후 의료기기 개발연구소를 중심으로 치과용 소재부품 관련 제품을 제조해왔다.


주요 제품인 구강창상피복재는 임플란트, 발치, 구내염, 교정장치 등 구강내 창상 보호 및 구강궤양/구내염 등 구강 내 창상의 오염을 방지하고 보호해주며 치과병원뿐 아니라 일반인도 사용할 수 있다.

자가치아뼈이식재는 발치한 본인의 치아를 최첨단 의료 공법으로 처리하여 안전하게 만든 골 이식재로 인체에 적합한 제품으로 알려져 있다.

정재웅 대표는 “2025년 매출액 500억원, 국내 시장점유율 50%, 해외 매출 300억원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덴탈투데이(http://www.dt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87529)